한국영화, 드라마 사이트 불법 운영하며 회원 모집

가입자들 회비 날리고 처벌 우려까지

 유료 회원을 모집해 한국 영화와 TV 드라마, 쇼 프로그램 등을 다운로드 받게 해온 시애틀지역 한인 다운로드 업체에 최근 경찰 등 사법 당국 관계자들이 급습, 관련 증거물들을 압수해갔다.
 이로 인해 이 회사가 운영해온 2개의 다운로드 사이트가 갑자기 폐쇄됨에 따라 회원들은 미리 납부한 월정액 회비를 날리게 됐다. 특히 이 사이트를 통해 불법으로 영화나 드라마를 다운로드 받은 사실이 수사 과정에서 드러날 경우 엄청난 벌금도 부과될 수 있어 관련 한인 회원들이 불안에 떨고 있다.
 회사 관계자 등에 따르면 경찰 등 10여명의 수사관이 지난달 30일 정오 무렵 마운트 레이크 테라스에 있는 W업체에 들이닥쳐 컴퓨터 등 관련 증거물들을 압수해갔다. 이 회사는 하와이에서 몇 년 전 시애틀로 이주해온 K씨가 다운로드 사이트를 운영하며, “미국 내에서 가장 싸다”고 광고해 초반에 많은 회원을 확보했고, 린우드에 사무실도 마련했었다.
 그후 회원이 늘어나자 또 다른 다운로드 사이트를 개설한 뒤 마운트레이크 테라스로 사무실을 확장 이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K씨는 직원 10여명을 두고 컴퓨터 수리, 웹사이트 제작 등도 취급한다고 밝혔지만 주 사업은 영화나 드라마 등을 다운로드 할 수 있는 사이트를 운영하는 것이다.
 한국은 물론 미국에서도 저작권이 있는 영상물이나 소프트웨어 등을 불법 다운로드 할 경우 사이트 운영자와 다운로드 받는 사람이 처벌받을 수 있다고 주위 사람들이 우려했지만 K씨는 사업확장을 추진했다가 최근 이 업체의 불법영업 사실이 사법당국에 신고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 업체는 최근 한국 영화와 드라마를 무료로 보거나 다운로드할 수 있는 사이트가 많이 늘어나면서 유료 회원이 줄어들자 주간지를 통해 한국으로부터 거액의 투자를 받게 됐다는 등의 광고를 해왔던 것으로 전해졌다.
 린우드에 사는 한인 P씨는 “30대인 K사장을 알고 있는데 자기 회사가 미국에서 유일하게 합법적인 다운로드 회사라고 말해서 안심하고 회비를 내고 가입한 뒤 영화나 드라마를 다운로드 받아왔다”며 “미리 납부한 회비도 날리게 됐고, 수사 과정에서 불법 다운로드 사실이 드러날까 걱정이 태산같다”고 말했다.
 한편 시애틀지역 한인사회에서도 불법으로 다운로드를 받았다가 저작권 문제로 거액의 합의금을 요구하는 사례들도 속출(본보 10월1일자 보도)하고 있어 한인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황양준 기자 june66@koreatimes.com
  • MolSol 2011.12.07 16:45

    이 사이트 이름이 모죠???-_-;;;

     

  • SweetParty~* 2011.12.07 17:51
    82movie.com 인가 그래요
  • Rapunzel 2011.12.08 10:22

    저두 얘기 들었는데 어떤분이 다운해서 보다가 오천불 벌금 냈다고 하더라구요. 저는 그냥 바다 사이트가서 todou랑 유툽 같은거로 스트리밍으로 봐요. 회원제도 아니고 그리고 대부분 중국 사이트라서 거기는 아직 안전지대 같더라구요.

  • 엘라 2012.04.08 21:39

    허걱  이런일두 있었네요...

    저두 바다에서 보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5 서울시향과 정명훈씨가 시애틀에 오네요^^ JJCho 2012.04.01 3341
84 무료 발 반사요법 공개 강좌 - 3월 22일 목요일 하늬사랑 2012.03.18 2907
83 미 저가 항공, 인천-시애틀-LA 13 번개탄 2012.03.10 6459
82 시애틀 지역 주차요금이 조금씩 변경됩니다. 번개탄 2012.03.09 3617
81 520번 부교 통행료 부과 I-5 정체현상 유발 피해 3 번개탄 2012.03.09 3805
80 김브라이언(Brian Kim) 시애틀 공연 (3/23,24,25)한국에서 가장 뜨는 CCM가수* file immi 2012.03.05 3857
79 벨뷰/시애틀지역 어린이/youth/일반/여성/EM 인터콥 비전스쿨이 시작됩니다, 곧! ^^ 4 하늘낭자 2012.02.28 5015
78 초등3학년 아이가 친구를 총으로 쏴 8 번개탄 2012.02.22 4288
77 무료 발 반사요법 (발마사지) 강좌에 초대합니다. file 하늬사랑 2012.02.21 7497
76 2/23(목) 저녁7시, 기드온동족선교회 2월 정기기도모임, 린우드 1 file 하늘낭자 2012.02.21 3780
75 2/25(토) 인터콥 비전스쿨 오픈강의에 초대합니다^^ 강사: 강요한 선교사(치과의사, 우즈벡 전문인선교사) 1 file 하늘낭자 2012.02.21 5037
74 벨뷰사랑의교회 입당 감사 부흥성회 3 file 모노리 2012.02.01 5202
73 커뮤니티 여성들의 모임 MOMS를 소개 합니다. 2 moms 2012.01.12 4749
72 *벨뷰사랑의교회 이전소식* 2 file 모노리 2012.01.10 5672
71 올림피아 지역 홈스테이 찾아요 angie 2011.12.30 3756
70 임재범 콘서트! 14 file Lucy 2011.12.14 7329
» 경찰, 한인 다운로드업체 덮쳐 4 우주맘 2011.12.07 4721
68 “통영의 딸” 신숙자 모녀 구명 운동 시애틀도 동참 하늘낭자 2011.12.02 3844
67 헨델 '메시야' 공연(12/3(토) 7:00pm, 타코마제일침례교회) 하늘낭자 2011.12.02 3882
66 탈북자 강철환 기자 초청 강연회(12/10(토) 3:00pm, 시애틀연합장로교회) 하늘낭자 2011.12.02 4043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