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시애틀 미시에 들어왔읍니다.

 

한국에서 치구가 보내준 시를 보고 얼른 시집을 샀읍니다.

시바타 도요 라는 구십대 중년의 할머니가 쓰신 시집인데....

여러분들이 많이 알고 계실것 같지만.... 못보신 분들을 위해 나눔니다.

103세에 얼마전 돌아가신것 같읍니다.

요새 말에 대해서 많이 많이 생각을 하고 있었읍니다.

국경도 없고, 철망도 없는데....

말을 너무나 능력이 있읍니다. 내가 말하는데로 왕국의 기반을 세우기에...

말은 너무나 크고 높은 영향을 발휘 함니다.

 

시바타 도요 님께서 쓰신 시집에 있는 시를 통해서...

알게 모르게, 마음을 상하게 한 모든 사람들에게

나의 마음의 사과를 보냄니다.

 

말.........

무심코

한말이

사람을 얼마나

상처 입히느지

나중에

깨달을때가 있어

 

그럴 때

나는 서둘러

그 이의

마음속으로 찿아가

미안 함니다

말하면서

지우개와 연필로

말을 고치지

 

(너에게...

라는 시는... 어쩜 제자신에게 들려주고 싶고,

제 친구와 나누고 싶은 글이지요.

제가 용감한척 하지만....

속으로는  두려워 하는 나에게 하고 싶은 말이라서요...)

 

너에게...

 

못한다고

주눅 들지마

나도 아흔여섯 해동안

못한 일들이

산더미야

부모님께 효도하기

아이들 교육

수많은 배움

 

하지만 노력을 햇어

있는 힘껏

있잖아, 그게

중요한거 아닐까

 

자, 일어서서

다시 해 보는거야

후회를

남기지 않기 위해....

 

(열심히, 최선을 위해 사는 모든 여성들에게 들려주는

사랑의 소리로 들림니다.)

 

저금

난말이지, 사람들이

친절을 베풀면

마음에 저금을 해둬

 

쓸쓸할때면

그걸꺼내

기운을 차리지

 

너도 지금 부터

모아두렴

연금 보다

좋단다.

 

(제 저금 통장이 텅빈것을 알고 생각했어요.

지금부터 저축해야지 하고...)

 

나 에게...

뚝뚝

수도꼭지에서 떨어지는 눈물

멈추질 않네

 

아무리 괴롭고

슬픈 일이 생겨도

언제까지

끙끙 앓고만 있으면

안 돼

 

힘차게

수도꼭지를 비ㅍ틀어

단숨에 눈물을

쏟아버려

 

자, 새찻잔에

커피를 마시자

 

(눈물을 흘려도 괜찮읍니다.

아픈 마음이 흘러나와도 괜찮읍니다.

흘러나오는 그 눈물이 인생을 더욱 건강하게 함니다.

나를 판단하지마십시요,

나자신을 가혹하게 하지 마셔요.

거짖말, 나를 가두는 거짖말에 속지 않는 그어떤 눈물은 새로움으로 바꿈니다.)

 

약해 지지마 를 매일 밤 또 읽으면서....

인생의 아름 다움을 발견하며.....

오늘 기쁨을 누리고, 사랑 함니다.

그리고 또 용서, 아픔을 떠나 보냄니다......





 

 

 

 

 

(

 

 

 

  • Estar 2013.09.03 22:22

    좋은 시 잘 감상하고 갑니다.^^ 글귀들이 마음을 울리네요.

  • namok 2013.09.05 21:54

    녜,

    너무 마음을 울리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1 tfbc 헨델의 "메시아" 연주회 12/7(토) 7:00pm 타코마제일침례교회 file 하늘낭자 2013.11.22 2687
130 힐링코드 namok 2013.10.08 2853
129 바른 말 과 참말 namok 2013.09.05 2766
128 약해 지지마----(2부) namok 2013.09.05 2770
127 약해 지지마----(2부) namok 2013.09.05 2659
» 약해 지지마 2 namok 2013.09.02 3097
125 이르면 내년부터 해외 영주권자로서 국내에 주소를 두고 일정기간 머무는 재외국민에게 주민등록증 발급 5 하늘낭자 2013.08.20 3695
124 8월 이자율의 변화 file 은지연부동산 2013.08.15 2691
123 한국 CCM계의 거장, 테너 박종호 시애틀 콘서트 열린다 하늘낭자 2013.07.12 3059
122 연방 세무사 시험 준비반 개강 NOBLE TAX 2013.06.23 2763
121 한밤에 집 뒷마당이 '폭삭'…대체 무슨일? 깜시 2013.03.28 3584
120 '코리아 환타지', 시애틀 베나로야 홀 대극장, 4/22(월) 7:30pm, 1인 4장 무료티켓 하늘낭자 2013.03.16 3487
119 만나고 싶은 래디컬 크리스천 리더들! '형제교회 수요 래디컬 피플' 2/13~3/20, 매주 수요일 7:30pm 1 하늘낭자 2013.03.06 3783
118 벨뷰/시애틀 지역 비전스쿨 오픈강의(차일드케어 있음 ^^) 1 하늘낭자 2013.03.02 3858
117 린우드 한인 마켓 조심하세요 13 EA Tax 2013.02.12 6248
116 <펌>빌게이츠가 워싱턴주에 사는 이유 1 별다방 2013.02.03 5039
115 <펌>알래스카 인근 7.5 강진, 한때 쓰나미 경보 별다방 2013.01.05 3394
114 오레곤 버스 사고 4 Rapunzel 2012.12.31 4174
113 벨뷰사랑의교회 추수감사절 예배 1 file 모노리 2012.11.15 4410
112 "행복한 어린이 음악교실"이 열렸습니다. 영샘 2012.10.13 449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