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차례 여진…사상자나 피해사례 아직 보고 안돼

(워싱턴·주노<美알래스카州> AFP·AP·dpa=연합뉴스) 4일 현지시간 밤 11시58분  미국 알래스카주 해안의 태평양에서 진도 7.5의 강진이 발생했다고 미국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USGS에 따르면 진앙지는 알래스카 크레이그 서부에서 102km 떨어진 곳으로 깊이 9km 지점이다. USGS는 애초 지진 규모를 7.7이라고 발표했다가 이후 7.5로 수정했다.

진도 2.5에서 4.8 규모의 여진도 여러 차례 계속됐지만 사상자나 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

알래스카 쓰나미 경보 센터는 지진 발생 직후 알래스카와 캐나다 인근 해안가에 쓰나미 경보를 발령했다가 큰 피해가 없을 것으로 보이자 경보 발령을 취소했다.

센터는 "지진의 여파로 큰 규모의 쓰나미가 발생했으나 인근 해안에 위협이 될 만한 정도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번 지진의 진동은 알래스카의 주도인 주노는 물론 알래스카에서 남쪽으로 한참 떨어진 시애틀에서도 느껴졌다.

주노 시민인 아치 힌만은 현지 언론 인터뷰에서 "격렬한 진동 때문에 온 가족이 모두 잠에서 깼을 정도"라고 말했다.

지난해 10월에도 캐나다 서부 브리티시 컬럼비아주 해안에서 진도 7.7의 강진이 발생해 낮은 쓰나미가 해안가로 밀려왔으나 인명 피해는 없었다.

연합뉴yy@yna.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1 tfbc 헨델의 "메시아" 연주회 12/7(토) 7:00pm 타코마제일침례교회 file 하늘낭자 2013.11.22 2687
130 힐링코드 namok 2013.10.08 2853
129 바른 말 과 참말 namok 2013.09.05 2766
128 약해 지지마----(2부) namok 2013.09.05 2770
127 약해 지지마----(2부) namok 2013.09.05 2659
126 약해 지지마 2 namok 2013.09.02 3098
125 이르면 내년부터 해외 영주권자로서 국내에 주소를 두고 일정기간 머무는 재외국민에게 주민등록증 발급 5 하늘낭자 2013.08.20 3695
124 8월 이자율의 변화 file 은지연부동산 2013.08.15 2691
123 한국 CCM계의 거장, 테너 박종호 시애틀 콘서트 열린다 하늘낭자 2013.07.12 3059
122 연방 세무사 시험 준비반 개강 NOBLE TAX 2013.06.23 2763
121 한밤에 집 뒷마당이 '폭삭'…대체 무슨일? 깜시 2013.03.28 3584
120 '코리아 환타지', 시애틀 베나로야 홀 대극장, 4/22(월) 7:30pm, 1인 4장 무료티켓 하늘낭자 2013.03.16 3487
119 만나고 싶은 래디컬 크리스천 리더들! '형제교회 수요 래디컬 피플' 2/13~3/20, 매주 수요일 7:30pm 1 하늘낭자 2013.03.06 3784
118 벨뷰/시애틀 지역 비전스쿨 오픈강의(차일드케어 있음 ^^) 1 하늘낭자 2013.03.02 3859
117 린우드 한인 마켓 조심하세요 13 EA Tax 2013.02.12 6248
116 <펌>빌게이츠가 워싱턴주에 사는 이유 1 별다방 2013.02.03 5040
» <펌>알래스카 인근 7.5 강진, 한때 쓰나미 경보 별다방 2013.01.05 3395
114 오레곤 버스 사고 4 Rapunzel 2012.12.31 4175
113 벨뷰사랑의교회 추수감사절 예배 1 file 모노리 2012.11.15 4412
112 "행복한 어린이 음악교실"이 열렸습니다. 영샘 2012.10.13 449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