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집마다 마구 배달되어 골치가 되고 있는 옐로우페이지 전화번호부에 제동이 걸렸다.

시애틀시의회가 새로 만든 조례에 따르면 5일부터 전화번호부 배달을 원치 않는 사람들은 최소 배달 30일 전에 www.seattle.gov/stopphonebooks에 배달을 하지 않도록 신청할 수 있다. 만약 전화번호부 발간사가 배달을 하지 말라고 신청한 사람에게 배달했을 경우는 최고 125불의 벌금이 부과된다.

또 시애틀 시는 배달하는 책 1권당 14센트의 세금을 부과한다.
이처럼 전화번호부 배달을 규제하는 조례안 은 미국 최초의 것으로 마이크 오브라이언 시의원에 의해 발의된 것이다. 오브라이언 의원은 “시애틀시에서는 매년 주민들에게 200만권의 전화번호부 가 주민들의 필요 여부를 떠나 각 가정에 배달되고 있고 이로 인해 연간 2300톤의 폐기물이 생성되고 있어 매년 35만불이나 낭비된다“고 말했다.

시애틀 지역에는 현재 덱스원(DEX ONE CORP), 수퍼미디어 등 3개 업체에서 전화번호부 및 업소록을 발행하고 있다.
이같은 시애틀 조례안에 대해 전화번호부와 업소록 발행 기업들은 언론 의 자유를 보장하고 있는 헌법 수정 제1항에 위배되는 행위라며 지난 11월 연방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 미주 시애틀 중앙일보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branch=SE&art_id=1194694

 

 

저는 전화번호부 받는거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그냥 저 싸이트 들어가서 stop 신청하려고요. ^^;

 

 

  • 번개탄 2011.05.10 07:12
    안 그래도 이거 받으면 바로 재활용으로 넣었는데 잘 되었네요. 정보 감사해요.
  • Lynn Lee 2011.05.10 07:53

    필요도 없는데 그 무거운책 다시 옮기기도 그랬는데 저도 신청해야겠네요.

  • angel10 2011.05.10 08:39

    진짜 필요도 없는데 매번 올때마다 버리러 가는것도 일이더라구요...

  • 하유두잉 2011.05.10 08:47

    저도 지금 stop 신청 바로 들어갑니다. 감솨용^^

  • 경주 2011.05.10 08:57

     

    요즘 누가 전화 번호부 찾아서 전화한다고..(극히 일부는 있겠지만)

    정말 자원낭비예요.

  • 행복만들기 2011.05.10 11:19

    둘째 어렸을때 피아노위에 놓아 줄 보조 방석(?)용도로 쓰고는 늘 재활용쓰레기통행이었는데 그 시의원 일 한번 잘 한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도 stop 신청하러갑니다~~

  • JayneMom 2011.05.10 12:44

    정보 감사해요. 저희도 늘 전화번호부 받자마자 재활용 쓰레키통으로 들어가서 좀 아까웠었는데...

  • SweetParty~* 2011.05.10 14:13

    그러게요 그 두꺼운 책 찾아서 전화할일 없어 늘 버렸는데. 좋은 정보 감사해요

  • 예심맘 2011.05.10 15:55

    정보 감사합니다^^

  • LEAH H 2011.05.10 17:24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별맘 2011.05.15 18:34

    버리는것도 일이였는데 좋은정보네요..얼릉 stop 신청해야겠네요.

  • 봄햇살 2011.05.17 11:11

    너무 낭비인 듯 해요..

  • MolSol 2011.06.03 07:40

    완전 좋네요...그 두꺼운 책 펼쳐보지도 않고 바로 재활용 쓰레기통으로 들어가는게 항상 걸렸는데...

  • 소연사랑 2011.06.05 16:00

    좋은정보 감사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 워싱턴주 공원 이용료 연간 30달러...7월1일부터 적용 8 하유두잉 2011.05.16 4532
28 서북미에 핵폐기물 저장? 4 하유두잉 2011.05.16 4316
27 페더럴웨이서 총격사건...40대 남성 중태 8 하유두잉 2011.05.16 4606
26 30대 레이니어산 등반객 추락사 4 하유두잉 2011.05.12 21346
25 '암투병' 시애틀 한인여성 대한항공 탑승 거부돼 8 하유두잉 2011.05.10 5002
» 전화번호부 무조건 배달에 제동 - 시애틀, 원치 않는 사람 배달시 벌금 14 sky♥ 2011.05.09 4229
23 어머니들에게 좋은 시애틀 - 미국 10대 도시중 4위 12 sky♥ 2011.05.09 5135
22 대한부인회 2011년 장학생 선발...6월9일 마감 1 하유두잉 2011.05.09 4123
21 박재범, 시애틀서 촬영한 사진책 'Just me, Jay' 출간 8 file 하유두잉 2011.05.09 5004
20 스노호미시지역 경찰서폐지 7 승호맘 2011.05.06 4808
19 꽃꽂이 강습회 7 totquf 2011.05.06 4650
18 스마트폰 해외 로밍 '요금 폭탄'…무제한 데이터 미국서만 적용, 한국 다녀온 후 수백달러 낭패[LA중앙일보] 6 하유두잉 2011.05.05 5596
17 중부 워싱턴주 작은 고교 큰 기대 3 jackie 2011.05.05 4191
16 한국-워싱턴주 운전면허 상호인정 23 esther 2011.05.04 5793
15 씨애틀 state parks 돈내요 7월 1일부터~ 18 승호맘 2011.05.03 4740
14 시애틀 일부 고교생 성적 변조돼 갱이 2011.05.03 3906
13 “처음부터 자녀에게 금주시켜야” 적당히 허용하면 더 큰 음주 문제 4 또순이 2011.05.03 4442
12 킹 카운티 운전자 20달러 추가부담 5 sky♥ 2011.04.29 4283
11 5월7일 서북미 학생 미술 사생 대회 sky♥ 2011.04.29 5384
10 시애틀 지역 한인인구 3만5341명 5 sky♥ 2011.04.29 5536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